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지역퍼스트 신문보기
교육/사회복지 | 문화/스포츠뉴스 | 치안/안보/소방 | 종교/칼럼 | 나눔/단체 | 주민자치 | 동영상뉴스 | 나눔소식
주민자치    |  퍼스트뉴스  | 주민자치
서울시 노원구, 2019 대한민국 건강 도시상 ‘공동정책 분야’ 우수상 수상  
- 건강도시 인증 및 건강도시 운영 위원회 구성으로 건강도시 기반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카카오스토리으로 보내기 밴드로 보내기
작성자 김형수 작성일 19-10-25 00:00 댓글 0

퍼스트신문  / 주민자치

 

서울 노원구(구청장 오승록)는 지난 242019년 대한민국 건강도시상공동정책 분야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대한민국 건강도시상은 대한민국건강도시협의회(KHCP)지속가능 건강도시로의 새로운 도약을 위해 전국 98개 회원도시를 대상으로 매년 우수한 사업을 평가하여 시상한다.
 

구는 뛰노는 학교, 건강한 학교, 노원 HELP(Healthy Eating Let’s Play)프로젝트를 통해 아동과 청소년의 바른 성장을 위한 영양신체활동 통합형 건강관리시스템을 구축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서울시 자치구 중 아동인구 수(98,058)가 세 번째로 많은 노원구는 청소년기 비만 80% 이상이 성인 비만으로 이어짐에 따라 아동·청소년의 체계적인 건강관리를 위해 노원 HELP(Healthy Eating Let’s Play)프로젝트를 실시해왔다.
 

특히 나의 몸 바로알기 (학교별 방문 건강측정 및 설문·상담) 꿈나무 건강상담실 (선별 대상자 지속적 관리) 통합형 비만관리 교육 프로그램 (영양·신체활동·비만예방) 활동적 환경 조성(스마트 학교체육 환경 조성) 등 건강 불평등을 해소하는 환경을 조성해 호평을 받았다.
 

한편 구는 건강복지도시 노원을 구현하기 위해 작년 9월 조직 개편을 단행했다. 건강증진과 건강도시팀 신설 및 전담 인력을 배치하고 건강도시 기본 조례를 제정했다.
 

올해는 대한민국건강도시협의회(KHCP)WHO 산하 서태평양지역 건강도시연맹(AFHC)에 가입 및 건강도시 인증을 받았다.
 

구는 임신·출산가정 방문건강서비스 확대 및 모자건강센터 설치, 마을의사가 찾아가는 어르신 건강돌봄 사업, 건강한 100세를 위한 평생건강관리센터 운영, 장애인 보건의료 지원 사업 등을 시행했다.
 

이를 통해 모두에게 공평하고 건강한 환경을 조성함은 물론 건강도시 운영위원회를 구성하여 민관 협력체계를 구축하는 등 건강도시 기반을 다져나가고 있다.
 

오승록 구청장은 건강복지도시 노원을 구현하기 위해서는 미래를 이끌어갈 아동·청소년들의 건강유지관리가 매우 중요하다앞으로도 건강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20181112_125151.png
퍼스트뉴스의 최신글
  2020 노원구립 청소년합창단 정기연주회…
  노원문화재단 2020 신년음악회 개최…
  합동동신총회 2020 신년하례 및 총…
  노원구 생활예술동아리 노원드림자율협의체 2…
  2019 노원구 권역별 공연시리즈 “…
   서울시 노원문화재단 2019년 …
  서울시 노원구 노원문화재단 2020년…
  노원구 평화종합사회복지관, 중원중학교…
  서울시 노원구 초안산숲속작은도서관 5…
  평화종합사회복지관, 자원봉사자 후원자…
20200106_162818.png
퍼스트신문 회사소개    |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기사제보    |    광고안내/신청
  • 퍼스트신문 | 발행인 : 김형수 | 편집인 : 김영렬 | TEL : 010-5791-3927 이메일 morasoo3927@gmail.com
    주소 : 서울특별시 노원구 덕릉로725(중계동 137-14) | 사업자등록번호 : 132-86-01106 ||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묵현리 573-2번지 (070-8716-6885) 신문사업등록번호: 경기다50146
    Copyright© 2015~2020 퍼스트신문 All right reserved